mixterminal.net

      
 
 

      믹스라이스 mixrice About us

      믹스라이스 채널 mixrice channel

      리턴 RETURN

      접시안테나 a Dish Antenna

      에베레스트 Everest FC

      이주리어카 Migrantcart

      티셔츠 T-Shirt

      믹스코믹스 mixcomics

      한국에서길을잃다 Lost In Korea

      핫케잌 Hotcake

      운세과자 fortune cooki

      인권줄넘기 human right
      skipping rope

      달력 Calendar

      20kg의여행

      아시아는 어디에 where is Asia

      글 Writing

      자료실 Morgue

      게시판 board

 



 77   2/  4   0
바라bara     http://mixterminal.net
‘결혼이민자’ 2010년까지 단계적 지원

경북도는 28일 결혼이민자 가족에 대한 지원을 올 하반기부터 2010년까지 단계별로 체계화한 ‘이여가새 행복(이주여성 가족에게 새로운 행복이) 2010’ 추진계획을 발표했다.
이여가새 프로젝트는 1단계(2005년~현재) 실태조사, 2단계(2006년 8월~12월 말) 한국어 및 심화교육 담당 강사 양성, 3단계(2007~2008년) 수요자 중심의 찾아가는 교육, 4단계(2009~2010년) 이주여성 자녀에 대한 사회적응 교육 순으로 진행된다. 2단계에서는 선발된 도내 일반여성 100명을 대학 어학교육원에 위탁해 한글교육 강사로 양성할 예정이다. 또 2008년부터 필리핀 고학력 여성 20여명을 교육해 국공립 시설 영어강사로 활동하게 할 방침이다. 2009년부터는 결혼이주 여성들을 대상으로 제빵보조인력 양성교육과 간병인 자격이수 교육 등 지역에 필요한 인재로 키우는 직업교육을 집중 추진한다.

또 올해 초부터 13개 시·군별로 추진하고 있는 한글교육을 확대 운영하고, 결혼이주여성의 친정 구실을 할 대모제도도 운영한다. 내년부터는 사정상 집 밖에서 교육받기 어려운 이주여성 300여명을 직접 찾아가 한글과 사회생활 교육을 하는 찾아가는 행복 서비스제도 운영할 계획이다. 이밖에 도내 유아교육학과 및 외국어 학과 학생들과 이주여성 자녀들의 자매결연도 추진한다.

윤호정 경북도 보건복지여성국장은 “그동안 단편적이고 제한적으로 추진해온 결혼이민자 가족에 대한 지원을 체계화해 이들이 안정된 생활을 누리는 데 도움이 될 것”이라고 말했다.

박영률 기자 ylpak@hani.co.kr


Prev
   결혼이민 여성도 대등한 사회 구성원
바라bara
Next
   결혼 파탄의 책임이 누구에게 있을까?
mixrice


Copyright 1999-2019 Zeroboard / skin by Change